[로컬큐브] 부산시, 아기상어 모던토이…지역 문화콘텐츠산업 발전 협력
상태바
[로컬큐브] 부산시, 아기상어 모던토이…지역 문화콘텐츠산업 발전 협력
  • 유창호 기자
  • 승인 2021.07.02 11: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모던토이 인기 상품. 부산시청.
사진=㈜모던토이 인기 상품. 부산시청.

부산시는 (주)모던토이, (재)부산정보산업진흥원과 부산 문화콘텐츠산업 발전을 위해 협력한다.

2일 부산시와 (재)부산정보산업진흥원, (주)모던토이는 부산 문화콘텐츠산업 발전을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주)모던토이는 부산으로 본사를 이전하고 부산 문화콘텐츠산업 인프라와 협력해 지역의 산업 저변을 한 단계 발전시키는 데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된다.

㈜모던토이는 2016년에 창업한 국내 완구제작 R&D 분야에 우수한 기술력을 보유한 기업으로, 아기상어·핑크퐁·엄마까투리 등 유명 캐릭터 콘텐츠를 완구로 기획하고 생산해 매년 성장하고 있다.

이번 본사 이전을 통해 기존 사업을 바탕으로 AR·XR 등 신기술을 접목한 교육용 완구 및 앱 개발, 스마트완구 팩토리 조성 등 신사업 확장을 부산에서 추진하며, 부산을 배경으로 하는 기획 애니메이션인 ‘거신 아레스’를 통해 부산만의 콘텐츠도 개발할 예정이다.

부산시는 (주)모던토이가 부산에 안정적으로 정착해 계속해서 발전할 수 있도록 세부 협업방안을 마련하고, (재)부산정보산업진흥원과 함께 적극 지원할 방침이다.

부산시 관계자는 “(주)모던토이의 이번 본사 이전은 지역 콘텐츠산업 전반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것이며, 지역의 산업인프라와 기관 간 긴밀한 협력체계를 바탕으로 비대면 시대 블루칩으로 떠오른 문화콘텐츠산업의 성장을 계속해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