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2.16 토 10:11
상단여백
HOME 정치
美의회, 북미 2차 정상회담 성과 회의론 제기

미국 의회 내에서 북미 2차 정상회담에 대한 기대치가 낮다는 분석이 제기됐다.

10일(현지시간) 정치전문매체 더힐에 따르면 공화당 소속 밋 롬니 상원의원은 이번 회담에 대해 "희망은 높지만 특별한 기대는 없다"고 말했다.

그는 "북한은 그들의 약속을 지키지 않는다는 것을 수년간 증명해 왔다"며 "나도 북한이 약속을 지키는 걸 보고싶지만 시간이 증명할 것"이라고 회의적 시각을 드러냈다.

잭 리드 민주당 상원의원은 "내가 알기로 북한은 핵시설 등에 대한 리스트를 제공한 적이 없다"며 "북한과의 핵협상에서 가시적인 성과를 내기는 어려울 것"이라고 말했다.

같은 당 밥 메넨데스 상원의원도 "첫 정상회담 때를 생각해보면 성과가 나올 가능성은 높지 않다"며 "성공적 회담을 위해 꼭 필요한 준비가 보이지 않는다"고 낮은 기대치를 전했다.

반면 친트럼프파인 짐 인호프 공화당 상원 군사위원장은 베트남 회담 성과가 싱가포르보다 구체적일 것이며 좋은 결과가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최한규 기자  boss19@newscube.kr

<저작권자 © 뉴스큐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한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네티즌 와글와글
서울 택시요금 내일 새벽 4시 인상…기본 3800원·심야 4600원
서울 택시요금 내일 새벽 4시 인상…기본 3800원·심야 4600원
닭 잡아먹던 수리부엉이, 주인에게 붙잡혀 파출소행
닭 잡아먹던 수리부엉이, 주인에게 붙잡혀 파출소행
손석희
손석희 "음해가 식은 죽 먹기된 세상···선처없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