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4.18 목 18:29
상단여백
HOME 사회
만취 여대생 강제추행에 불법촬영한 20대 '집행유예'
대구지방법원.

대학교 화장실에서 만취한 여성을 강제로 추행하고, 신체 부위를 촬영한 20대 대학생에게 법원이 집행유예를 선고했다.

대구지법 제8형사단독(부장판사 오병희)은 준강제추행 등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A(24)씨에게 징역 10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고 10일 밝혔다.

재판부는 "다수의 피해자가 상당한 정신적 충격과 성적 수치심을 느꼈을 것으로 보인다"며"다만, 피해자를 촬영한 영상을 다른 곳에 유출하지 않은 점, 범행을 자백하고 반성하는 점 등을 참작했다"고 양형 이유를 설명했다.

A씨는 2015년 5월 대구의 한 대학교 화장실에서 술에 만취해 잠이 든 여대생 B씨를 발견하자 추행하고, 신체 특정 부위를 휴대전화로 촬영하는 등 지난해 6월까지 총 64차례 걸쳐 여성들의 신체 부위를 촬영한 혐의로 기소됐다.

장영진 기자  yeounjun@newscube.kr

<저작권자 © 뉴스큐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영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네티즌 와글와글
"손흥민, 오늘 최우수선수"···유럽축구연맹·BBC 평가
이주열 한은 총재
이주열 한은 총재 "금리인하 검토할 상황 아니다"
공공부문 비정규직 노동자들 7월 공동파업 나선다
공공부문 비정규직 노동자들 7월 공동파업 나선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