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3.19 화 16:48
상단여백
HOME 사회
'어깨빵' 시비로 행인 숨지게 한 20대 2명 항소심도 징역형

새벽 시간대 술을 먹고 길을 걷다가 어깨를 부딪힌 상대방을 때려 숨지게 한 20대 2명에게 법원이 항소심에서도 징역형을 선고했다.

대구고법 제2형사부(부장판사 이재희)는 상해치사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A(28)씨와 B(27)씨에 대한 항소심에서 검사와 피고인의 항소를 기각하고, 원심과 같이 징역 3년과 징역 2년 6개월을 선고했다고 10일 밝혔다.

재판부는 "피해자가 극심한 고통 속에서 억울하게 생을 마감했다"면서 "다만, 피고인이 술에 취해 우발적으로 범행했고, 잘못을 깊이 반성하고 있는 점, 유족과 합의하고 가족과 지인이 피고인들의 선처를 간절히 탄원하고 있는 점 등을 참작했다"고 양형 이유를 설명했다.

이들은 지난해 3월 29일 오전 3시 25분경 포항시 북구 영일대해수욕장 앞 도로를 걷던 중 C(34)씨와 어깨가 부딪치자 말다툼을 하다가 주먹과 발로 C씨의 온몸을 때려 숨지게 한 혐의로 기소됐다.

이들은 C씨의 상태가 매우 심각한 것을 확인했지만 상당한 시간 동안 별다른 조처를 하지 않고 방치 했고, 순찰차가 신고를 받고 현장으로 오자 범행 현장을 이탈해 도주한 것으로 드러났다.

안치영 기자  acy@newscube.kr

<저작권자 © 뉴스큐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네티즌 와글와글
'몰카 혐의' 정준영, 구속영장 청구…21일경 심사 예상
'몰카 혐의' 정준영, 구속영장 청구…21일경 심사 예상
'훔친 휴대전화에 저장된 은행정보 이용' 수천만원 인출
'훔친 휴대전화에 저장된 은행정보 이용' 수천만원 인출
경북경찰, 성범죄 마약 '물뽕(GHB)' 4ℓ 유통 일당 검거
경북경찰, 성범죄 마약 '물뽕(GHB)' 4ℓ 유통 일당 검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