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2.14 금 08:45
상단여백
HOME 사회
영남권 목욕탕 돌며 상습 금품 훔친 20대 구속

대구와 부산, 구미 등의 목욕탕에서 상습적으로 금품을 훔친 2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대구 수성경찰서는 대구와 부산, 구미일대 목욕탕을 돌며 옷장 속에 있는 금품을 상습적으로 훔친 혐의(절도)로 A(22)씨를 구속했다고 6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9월25일부터 11월10일까지 대구와 부산, 구미일대 목욕탕에서 총 24회에 걸쳐 금품(시가 1700만원 상당)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 결과 A씨는 목욕탕 손님들이 한 눈을 판 사이 옷장 열쇠를 가져가 금품을 훔친 것으로 드러났다.

일정한 직업이 없던 A씨는 생활비 등을 마련하기 위해 이 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밝혀졌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여죄를 조사하고 있다.

안치영 기자  acy@newscube.kr

<저작권자 © 뉴스큐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네티즌 와글와글
사기 혐의 '마닷' 부모 인터폴 적색수배 발효
사기 혐의 '마닷' 부모 인터폴 적색수배 발효
프랑스·독일 등 해외 '시민교육' 교과서 직접 살펴보니…
프랑스·독일 등 해외 '시민교육' 교과서 직접 살펴보니…
리얼미터
리얼미터 "제주도 영리병원 반대, 51.3%…공공의료 붕괴"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