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2.14 금 08:45
상단여백
HOME 사회
서울시, 색각이상자 지하철 노선도 제작
서울시 홈페이지.

서울시는 서울교통공사, 네이버(주)와 공동으로 색각이상자를 위한 서울 지하철 노선도를 제작했다.

서울시는 6일부터 색깔 구분이 어려운 사람들도 보기 쉬운 지하철 노선도를 제작해 서울교통공사 관할 290개 역사에서 배포한다. 네이버지도 PC웹에서도 이용할 수 있다.

지하철 노선도는 일반인뿐만 아니라 미세한 색상 차이를 느끼기 어려운 색각이상자도 호선과 가고자 하는 방향을 명확히 구분할 수 있도록 호선별 색상·명도·채도가 조정됐다. 색상 구분이 어려운 노선은 굵기를 변화를 줬다.

색각이상자에게 비슷한 색으로 보이는 2·4·7·9호선에 별도의 색 테두리를 넣어 구별하기 쉽게 했다. 2개 이상의 노선이 교차하는 환승역에는 각 노선의 색상과 번호를 표기해 색각이상자도 헷갈림 없이 한눈에 노선을 확인이 가능하다.

색각이상자뿐만 아니라 약시자, 노안으로 불편한 노인들을 배려해 직선 형태로 그려졌던 과거 노선도에 곡선과 직선을 조합한 디자인이 적용됐다.

구종원 서울시 교통정책과장은 "색각이상자용 지하철노선도 업그레이드를 계기로 교통약자를 포함해 누구나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지하철 이용환경 개선에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유창호 기자  youch@newscube.kr

<저작권자 © 뉴스큐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창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네티즌 와글와글
사기 혐의 '마닷' 부모 인터폴 적색수배 발효
사기 혐의 '마닷' 부모 인터폴 적색수배 발효
프랑스·독일 등 해외 '시민교육' 교과서 직접 살펴보니…
프랑스·독일 등 해외 '시민교육' 교과서 직접 살펴보니…
리얼미터
리얼미터 "제주도 영리병원 반대, 51.3%…공공의료 붕괴"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