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2.14 금 08:45
상단여백
HOME 사회
30대 가장 의식불명...음주 뺑소니 40대 영장

음주운전을 하다가 행인을 들이받고 도주한 40대 여성 운전자가 경찰에 붙잡혔다.

인천 강화경찰서는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위험운전치상 혐의로 A(40·여)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5일 밝혔다.

A씨는 지난 2일 오전 2시경 인천시 강화군청 인근 도로에서 술을 마신 채 자신의 차량을 몰다가 무단횡단을 하던 B(36)씨와 C(36)씨를 치고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당시 A씨의 혈중알콜농도는 0.0975%로 면허 정지에 해당하는 수치였다.

이 사고로 B씨는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뇌출혈 등 중상을 입어 의식 불명에 빠졌으며 C씨는 골절상을 입고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당시 사고 장면을 목격한 택시 기사가 A씨의 차량을 따라가면서 "차량이 사람을 친 뒤 달아나고 있다"며 경찰에 신고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사고 지점에서 1㎞가량 떨어진 곳에서 A씨를 체포했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사고 직후 겁이 나서 도주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택배기사로 일하던 피해자 B씨는 5살과 10살 아들을 두고 있었으며 동창들과 술을 마시고 이동하던 중 사고를 당한 것으로 조사됐다.

안치영 기자  acy@newscube.kr

<저작권자 © 뉴스큐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네티즌 와글와글
사기 혐의 '마닷' 부모 인터폴 적색수배 발효
사기 혐의 '마닷' 부모 인터폴 적색수배 발효
프랑스·독일 등 해외 '시민교육' 교과서 직접 살펴보니…
프랑스·독일 등 해외 '시민교육' 교과서 직접 살펴보니…
리얼미터
리얼미터 "제주도 영리병원 반대, 51.3%…공공의료 붕괴"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