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큐브마켓] 나주시-동신대, ‘마이크로바이옴 웰에이징’ 리빙랩 연구개발·구축 협력
상태바
[큐브마켓] 나주시-동신대, ‘마이크로바이옴 웰에이징’ 리빙랩 연구개발·구축 협력
  • 조혜원 기자
  • 승인 2021.12.24 11: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나주시청.
사진=나주시청.

전라남도 나주시는 동신대학교와 ‘바이오산업 활성화’를 위해 협력한다.

24일 나주시는 동신대학교와 지역민 건강 증진과 바이오산업 활성화를 ‘마이크로바이옴 웰에이징 기술개발 및 건강장수 리빙랩’ 수행을 위한 업무협약을 지난 23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사업단, 지역민, 지역기업이 공동으로 실험 및 기술개발을 할 수 있는 ‘건강 장수 리빙랩’을 구축해 지역민이 체감할 수 있는 과학기술 성과를 도출하기 위해 힘을 모으기로 했다.

협약 내용에는 마이크로바이옴사업단 건강장수 리빙랩 수행을 위한 대상자·기업 모집 등 행정적 지원을 비롯해 민·관·학 협의체 구성, 사업 활성화를 위한 주민 설명회 개최 및 홍보 등의 협력 사항이 담겼다.

이 기술개발사업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관 2021년 지역의 미래를 여는 과학기술프로젝트 공모 선정을 통해 오는 2025년까지 5년 간 사업비 115억원이 투입된다.

이 중 나주시는 생물의학·바이오산업 육성과 침체된 R&D환경 개선을 위해 시비 34억원을 지원한다.

주관 연구기관인 동신대 산학협력단(사업단)은 전라남도, 나주시, 전남바이오산업진흥원, 한국한의학연구원, 한국생명공학연구원 등과 협력해 마이크로바이옴 기반 스마트 웰에이징 기술을 개발한다는 방침이다.

‘마이크로바이옴’(Microbiome)은 인체에 서식하는 세균, 바이러스 등 각종 미생물을 총칭하는 용어로 70kg성인 기준 체내 약 38조개를 가지고 있으며, 생애 주기에 따라 다양하게 변하면서 인간의 질병과 건강에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것으로 알려져 있다.

특히, 유익균·유해균 생성 원리와 질병간의 연관성 등을 분석할 수 있어 신약 개발 및 불치병 치료법 연구를 비롯해 화장품, 식품 개발 등에 폭넓게 활용할 수 있는 분야로 각광받고 있다.

동신대 사업단은 마이크로바이옴 기반 건강나이(노화) 측정 원천 기술개발을 통해 지역민의 건강 정보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나주시 관계자는 “바이오산업 연구개발 활성화에 따른 고부가가치 창출과 리빙랩 대상 기업과의 상생을 통한 지역경제에 신 활력소가 되길 기대하며, 이번 협약을 통해 지역민의 건강 장수를 위한 마이크로바이옴 기반 과학기술 성과 도출을 위한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