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큐브마켓] 기아자동차-카카오모빌리티, 친환경 전기차 보급 활성화에 속도 낸다
상태바
[큐브마켓] 기아자동차-카카오모빌리티, 친환경 전기차 보급 활성화에 속도 낸다
  • 조혜원 기자
  • 승인 2021.01.13 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기아자동차.
사진=기아자동차.

기아자동차와 카카오모빌리티가 전기차 보급 활성화에 손잡았다.

전기차는 탄소배출 절감에 기여할 뿐 아니라, 운전 편의성과 경제성이 높고 향후 전기차 기반 모빌리티 서비스 분야를 성장 모멘텀으로 활용하고자 한다.

13일 기아차와 카카오모빌리티는 지난 12일 친환경 전기차 보급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사는 국내 모빌리티 업계에 친환경 전기차가 빠른 속도로 보급될 수 있게 하려고 이번 협약을 체결했으며, 우선 택시 업계에 전기차가 빠르게 보급⸱정착될 수 있도록 전기 택시 선택, 구매, 사용, 충전에 이르는 전 과정에서 택시 사업자의 불편함과 부담감을 최대한 줄일 계획이다.

기아차의 전기차 기술 및 관련 인프라와 카카오모빌리티의 모빌리티 플랫폼을 접목해 택시를 포함한 운수 업계 종사자 및 승객, 일반 자동차 운전자 모두의 편의와 만족도를 제고하고, 온실가스 배출 저감 및 대기환경 개선을 도모한다는 목적이다.

장기적으로 기아차의 전기 PBV(Purpose Built Vehicle : 목적 기반 모빌리티) 모델 기획 단계부터 택시 업계의 다양한 아이디어가 반영될 수 있도록 양사가 공동의 노력을 기울이고, 향후 전기차 시장의 성장 및 모빌리티 산업의 혁신을 위한 새로운 성장동력을 발굴해 나갈 예정이다.

이를 위해 기아차는 전기차와 전기차 관련 기술, 배터리 및 차량 보증, 충전 인프라, 정비 지원 등의 분야에서 역할을 수행하고, 카카오모빌리티는 플랫폼을 활용한 인프라와 솔루션을 제공한다.

기아차 관계자는 "카카오모빌리티와의 협력은 플랫폼 업계의 전기차 도입을 가속화하고, 기아차의 중장기 미래전략 Plan S의 핵심인 전기차 사업 확대와 협업을 바탕으로 국내에서 친환경차 기반의 모빌리티 서비스가 확대될 수 있도록 다양한 방안을 모색해 전기차 대중화에 기여한다는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