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큐브마켓] 대웅제약, 민·관·학 거버넌스 협력으로 ‘세포·유전자 치료제산업’ 키운다
상태바
[큐브마켓] 대웅제약, 민·관·학 거버넌스 협력으로 ‘세포·유전자 치료제산업’ 키운다
  • 조혜원 기자
  • 승인 2020.10.30 13: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대웅제약.
사진=대웅제약.

대웅제약이 인제대학교·경상남도·김해시와 손잡고 세포·유전자 치료제산업 육성에 협력한다.

기업들이 돌파구로 찾은 세포·유전자 치료제가 성장하면서 시장 선점을 위해 경쟁력 확보가 필요하다.

30일 대웅제약은 29일 오후에 창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린 ‘경남 강소특구 발전방안 보고회’에서 인제대학교,경상남도, 김해시와 세포·유전자 치료제산업 육성을 위한 4자간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민·관·학이 협력체계를 구성해 세포·유전자 치료제산업을 육성하기 위한 것이다. 대웅제약이 경상남도 및 김해시에서 세포·유전자 치료제 연구개발, 창업지원과 기업 육성, 기술이전, 지역인재 양성 등에 뛰어들면, 인제대가 임상과 공동연구를 지원하고 시·도 지방정부는 산업육성 및 지원을 전반적으로 뒷받침하겠다는 내용이다.

대웅제약은 경상남도와 김해시에서 세포·유전자 치료제 스타트업을 발굴해 바이오의약품 개발·임상·허가·판매에까지 이르는 노하우를 전수할 계획이며, 지역에서 산업 맞춤형 인재를 양성하고 채용하는 프로그램을 기획⸱운영할 예정이다.

대웅제약은 지난 6월 중소벤처기업부에 제약바이오분야 전문 액셀러레이터 기업으로 등록됐다.

대웅제약 관계자는 “제약바이오분야 엑셀러레이팅 노하우를 기반으로 지역인재 양성과 창업을 적극적으로 지원해나갈 계획이며, 체계적인 오픈콜라보레이션으로 경상남도와 김해시에서 세포·유전자 치료제 분야 스타트업을 지원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