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컬큐브] KAIST, 유성소재 38개 중·고교 교사 대상 원격수업 활용법 특강 실시
상태바
[로컬큐브] KAIST, 유성소재 38개 중·고교 교사 대상 원격수업 활용법 특강 실시
  • 장지원 기자
  • 승인 2020.04.05 14: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AIST 정문. 홈페이지캡처.
사진=KAIST 정문. 홈페이지캡처.

KAIST가 대전 유성구 소재 38개 중·고교 교사 대상 교사들을 위해 ‘온라인 수업 지원단’을 운영한다.

코로나19 상황이 장기화되면서 온라인 개강에 대한 사전준비가 부족한 교육기관과 교육자들의 경우 새로운 교육 방식에 빠르게 적응해야 한다며 유성구 내 중·고등학교들이 온라인 수업의 불편함을 조속히 해결하고 양질의 교육이 원활히 제공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도울 것이라고 말했다.

KAIST는 5일 본원 캠퍼스가 위치한 대전 유성구 소재 38개 중·고교 교사를 대상으로 실시간 쌍방향 화상 원격수업 프로그램에 대한 활용 특강을 지난 3일 실시한데 이어 학부생과 대학원생으로 '온라인 수업 지원단'을 구성해 7일부터 29일까지 약 한 달간 운영한다고 밝혔다.

- KAIST가 지원하는 쌍방향 화상프로그램 활용 특강

KAIST 3월 16일부터 학부생과 대학원생을 대상으로 모든 강의를 사전에 녹화된 강의 콘텐츠와 실시간 쌍방향 화상프로그램을 활용, 원격수업으로 진행 중이다.

권영선 교육원장과 교수학습혁신센터 조미나 연구원은 특강을 통해 줌의 주요 기능사용법·온라인 수업을 효과적으로 진행키 위한 준비사항 및 문제 발생 시 대응 방법·출석 체크·수업 진행·퀴즈 등을 수행하는 요령과 수업진행에 참고할만한 유용한 정보들을 교사들과 공유했다.

학교는 "노하우와 활용에 관한 각종 유용한 팁을 지역사회 중·고교 교사들에게 전수해 시행착오의 최소화를 통한 안정적인 학사운영을 지원하자는 게 이번 지원프로그램의 취지"라고 설명했다.

KAIST는 이와 함께 학부생 및 대학원 석·박사과정 재학생 40여명으로 온라인 수업 지원단을 구성하고 7일부터 29일까지 운영에 들어간다.

이를 위해 KAIST는 지난 1일 학내 커뮤니케이션 네트워크인 '포털서비스'에 3일까지 지원단을 모집했다.

지원단은 실시간 쌍방향 화상 원격수업 프로그램을 활용하는 강의에 익숙하고 사용법을 숙지하고 있는 온라인 강의 조교 경험을 보유한 재학생 위주로 꾸려졌다.

지원단의 활동비 전액은 KAIST가 부담할 방침이며, 지원을 요청하는 학교마다 1~2명씩 배정돼 교사들의 원격수업 준비와 수업진행 과정에서 발생하는 각종 애로 및 불편 사항을 온·오프라인을 통해 해결해 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