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도쿄올림픽 연기 확정…코로나19 유행으로
상태바
2020 도쿄올림픽 연기 확정…코로나19 유행으로
  • 장지원 기자
  • 승인 2020.03.25 0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 도쿄올림픽이 미뤄졌다. 역사상 처음 있는 일이다.

국제올림픽위원회(IOC)와 일본 정부는 24일(현지시간) 오는 7월 예정이던 도쿄올림픽·패럴림픽을 2021년으로 연기한다고 공식 발표했다.

2020 도쿄올림픽·패럴림픽이 코로나19 여파로 결국 내년으로 미뤄진 것이다.

IOC는 이날 성명을 통해 "토마스 바흐 위원장과 아베 신조 일본 총리는 도쿄올림픽 일정을 2020년 이후로 변경하되 늦어도 2021년 여름까지는 치르기로 결론 내렸다"고 밝혔다.

바흐 위원장과 아베 총리는 코로나19 세계적 대유행이 세계 선수들의 올림픽 준비에 상당한 영향을 미치고 있다고 공통된 우려를 표명했다.

코로나19가 전 세계적으로 번지면서 도쿄올림픽을 연기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아져 왔다.

IOC는 양측이 코로나19 확산 속에 선수들과 올림픽에 연관된 모든 이들의 건강과 국제사회를 보호하기 위해 이같이 결정했다고 전했다.

아베 총리는 바흐 위원장과 통화한 뒤 그가 도쿄올림픽 연기 제안에 100% 동의했다고 발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