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큐브C] 도-시‧군-한국전기안전공사 함께 서민층 전기시설 개선사업
상태바
[큐브C] 도-시‧군-한국전기안전공사 함께 서민층 전기시설 개선사업
  • 유창호 기자
  • 승인 2020.02.21 1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경상남도청.
사진=경상남도청.

경남도가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전기시설 개선사업을 실시한다.

서민층 전기시설 개선사업이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도민에게 안전한 주거환경을 제공해,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사업으로 마무리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다.

21일 경남도는 전문성‧효율성을 갖고 협력적인 사업을 추진하기 위해 지난 17일 한국전기안전공사 경남지역본부와 새로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10월 창원시에 거주하는 박모씨는 평소 낡은 전기시설을 수리하는데 경제적 부담을 가기도 있었다. 이때 경남도에서 시행하는 서민층 전기시설 개선사업 대상자로 선정됐다.

전기시설을 점검받고 전기배선 정리, 차단기 및 콘센트 교체까지 혜택을 받게 돼 박모씨는 관계자에게 고마움을 표시했다.

경남도는 경제적 부담으로 전기시설 개선에 어려움이 있는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도내 시‧군, 한국전기안전공사와 함께 매년 서민층 전기시설 개선사업을 실시하고 있다.

서민층 전기시설 개선사업은 도-시‧군-한국전기안전공사가 함께 추진하는 것이다.

전기위험에 노출돼 있는 ‘기초생활수급자, 소외계층, 차상위계층 등’을 대상으로 한다.

안전진단과 함께 콘센트, 차단기를 교체해주는 등 안전한 전기사용 환경을 조성하는 사업으로, 2019년 2,365가구에 혜택을 제공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