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 어린이집 성추행 의혹'…복지부 "사실관계 확인"
상태바
'성남 어린이집 성추행 의혹'…복지부 "사실관계 확인"
  • 장지원 기자
  • 승인 2019.12.02 12: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능후 보건복지부장관. 사진=보건복지부홈페이지.

경기도 성남시 소재 어린이집에서 발생한 또래 아이들의 상습 성추행 의혹에 진상조사를 하기로 했다.

이와 관련해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피해자 부모라고 밝힌 청원인이 '어린이집에서 성폭행을 당했습니다. 제발 제발 읽어주세요'라는 제목의 글을 올렸다.

글에서 청원인은 "아이가 경기도 성남시 소재 국공립 어린이집에 다니던 중 같은 반 또래 아동에게 성폭력 피해를 당했다"며 "하지만 이 나라 법은 만 5세에게는 아무런 법이 적용되지 않아 부모인 저희는 아무것도 할 수 없는 것이 너무 슬프고 괴로워 매일 지옥 속에 살고 있다"고 호소했다.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은 "아이들의 성에 대해서는 보는 시각에 상당히 차이가 있는 것 같다"며 "전문가들 사이에선, 어른들이 보는 관점에서 성폭력 그런 관점으로 보면 안 되고 발달과정에서 나타난 자연스러운 모습일 수도 있는데 과도하게 표출됐을 때 어떻게 처리할 것인가의 문제가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사실 관계가 더 드러나고 전문가 의견을 들어보겠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