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2.14 토 13:26
상단여백
HOME 사회
서울119 인명구조견 '모란·맥' 퇴역, 일반인에 분양
사진=서울소방재난본부

'서울119 인명구조견' ‘모란·맥'이 퇴역한다.

29일 서울시 소방재난본부는 2013년부터 119구조대와 함께 재난현장을 누비던 인명구조견 '모란'과 '맥'이 퇴역과 동시에 일반인에게 무상 분양된다고 밝혔다.

구조견 '모란'(2010년 5월3일생, 암컷, 래브라도리트리버)과 '맥'(2011년 4월6일생, 수컷, 벨지안말리노이즈)은 모두 재난·산악구조 국가공인 2급 자격을 보유하고 있는 명견이다.

'모란'은 산악사고 110회, 붕괴현장 7회, '맥'은 산악 118회, 붕괴현장 8회에 걸쳐 현장에 투입돼 수색·구조 활동에 참여했다.

무상분양 조건은 서울시내 단독주택에 거주해야 하고 견사시설, 마당이 있어야 한다. 분양주는 양도·매매할 수 없고, 동물보호법, 인명구조견 관리운용규정을 준수해야 한다.

분양을 희망하는 시민은 29일 오후 6시까지 신청서를 작성해 팩스(02-3706-1929), 전자우편(rescue@seoul.go. kr), 서울시 119특수구조단(서울소방행정타운 소재)에 직접방문 접수도 가능하다. 기한 내 신청자가 없을 경우 재공고를 낼 예정이다.

시는 이들 퇴역 구조견을 포함한 총 3마리의 인명구조견을 보유하고 있다. 퇴역하는 구조견을 대신할 새로운 인명구조견이 올해 안에 도입될 예정이다.

유창호 기자  youch@newscube.kr

<저작권자 © 뉴스큐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창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네티즌 와글와글
파주 공병부대 지뢰 추정 폭발 사고…2명 사상
파주 공병부대 지뢰 추정 폭발 사고…2명 사상
카라 구하라, 24일 자택에서 숨진채 발견
카라 구하라, 24일 자택에서 숨진채 발견
아파트 방화·살인범 안인득, 국민참여재판 시작...27일 선고
아파트 방화·살인범 안인득, 국민참여재판 시작...27일 선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