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1.14 목 16:01
상단여백
HOME 경제·산업
100여개 조합 '분양가 상한제 반발' 내달 전국 궐기대회 연다
표=국토교통부.

100여개 재건축·재개발 조합이 이르면 다음 달 초 분양가 상한제 등 정부의 정비사업 부동산 규제에 반발해 전국 단위 궐기 대회를 연다. 
  
7일 재건축·재개발 조합 모임인 미래도시시민연대와 주거환경연합은 이날 오후 4시 서울 모처에서 임원 회의를 갖고 이 같은 방안을 확정할 계획이다.

시민연대 관계자는 "전국 단위의 총궐기 대회를 계획하고 있다"며 "이르면 다음 달 초 열리는 총궐기 대회에 100여개 이상의 조합이 참여할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총궐기 대회를 위한 예산 마련 절차를 진행 중이며 대회 일정을 최대한 앞당긴다는 계획이다.

이들은 분양가 상한제 등 도시정비 사업에 대한 정부의 규제에 반발하고 있다. 특히 분양가 상한제와 관련해서는 시행 유예를 요구하고 있다.

또 용적률 규제, 인·허가 지연, 이주비·중도금 대출규제, 재건축초과이익 환수, 보유세 인상 등에 대해서도 비판의 목소리를 높일 예정이다. 

이 관계자는 "분양가 상한제 뿐 아니라 주택도시보증공사(HUG)의 분양가 간접규제가 상당한 피해를 주고 있기 때문에 도시정비사업과 관련한 모든 규제 개혁을 요구하는 궐기 대회에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장지원 기자  yeounjun@newscube.kr

<저작권자 © 뉴스큐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지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네티즌 와글와글
홍남기
홍남기 "분양가 상한제, 내부 방침은 핀셋 지정"
FA, 손흥민 3경기 출장정지 철회
FA, 손흥민 3경기 출장정지 철회
인구정책TF...인구구조 변화 대응, 내년 교원수급 새 기준 마련
인구정책TF...인구구조 변화 대응, 내년 교원수급 새 기준 마련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