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수, 멧돼지 감염 막는다..."연천·파주·철원 철조망 설치"
상태바
김현수, 멧돼지 감염 막는다..."연천·파주·철원 철조망 설치"
  • 조혜원 기자
  • 승인 2019.10.20 1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농림축산식품부

김현수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은 20일 "야생멧돼지의 추가적인 아프리카돼지열병(ASF) 감염을 막기 위해 파주·연천·철원 9개 감염 지역의 임시 철조망 설치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김 장관은 이날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ASF 방역상황 점검회의에서 "집중사냥지역의 주요 멧돼지 이동통로 등에 철조망을 신속히 설치해 멧돼지 포획을 즉시 실시해야 한다"며 이렇게 말했다.

그는 "경계지역·차단지역 등 총기 포획 허용 지역에서도 포획단을 일제히 투입해야 한다"며 "시·군 포획단을 빠른 시일 내에 확충해달라"고 강조했다.

감염 멧돼지 폐사체를 조기 발견하기 위해 예찰활동을 강화해야 한다는 발언도 이어졌다.

김 장관은 "멧돼지 폐사체 발견 시 신고요령을 교육하고 멧돼지 출몰지역에는 현수막 등을 설치해 신고 번호를 홍보해야 한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접경지역 하천 주변과 인근도로, 민통선 등에 대한 소독도 철저히 해달라"며 "사육돼지와 야생멧돼지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 지역은 바이러스가 잔존해 있을 가능성이 높기 때문에 소독 조치를 다른 지역보다 더 꼼꼼히 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