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배동 남부종합시장 새벽에 불…경비원 1명 사망, 상인 2명 병원
상태바
방배동 남부종합시장 새벽에 불…경비원 1명 사망, 상인 2명 병원
  • 안치영 기자
  • 승인 2019.10.13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 오전 1시48분경 서울 서초구 방배동 남부종합시장 건물 1층에서 원인이 밝혀지지 않은 불이 나 약 1시간30분 만에 꺼졌다.

이 불로 경비원 신모(63)씨가 많은 연기를 들이마셔 숨졌다. 상인 2명도 연기를 흡입해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는데 이들의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화재로 건물 1층 200㎡가 소실됐고 500㎡가 그을렸다. 또 에어컨과 텔레비전(TV) 등이 탔으며 인테리어 제품과 의류 등이 불에 그을렸다.

화재 현장은 다소 밀폐된 공간이어서 소방당국이 구조와 진화 작업을 벌이는데 어려움이 있었다고 한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건물 1층에서 불이 시작한 것으로 보고 자세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