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0.16 수 00:24
상단여백
HOME 사회
천안서 조류인플루엔자 항원 검출, 올해 첫사례…고병원성 여부 확인중
기사 내용과 관련없는 이미지 사진.

농림축산식품부는 지난 10일 충남 천안시 봉강천에서 채취한 야생 조류 분변에 대해 중간 검사를 실시한 결과 H5형 조류인플루엔자(AI) 항원이 검출됐다고 12일 밝혔다.

올해 들어 AI 항원이 검출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AI 여부 최종 판정까지는 2~3일이 소요될 예정이다.

농식품부는 AI 긴급행동지침(SOP)에 따라 항원이 검출된 지점을부터 반경 10㎞ 일대를 '야생조수류 예찰 지역'으로 설정했다. 이 지역에선 가금류와 사육 중인 조류에 대해 예찰·검사를 진행하고 이동을 통제한다. 소독 등 방역 조치도 취해진다.

인근 철새 도래지와 농가에 대한 차단 방역도 강화한다. 해당 지방자치단체에선 광역 방제기 등 방역 차량을 총동원해 매일 소독을 실시하도록 했다.

장지원 기자  yeounjun@newscube.kr

<저작권자 © 뉴스큐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지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네티즌 와글와글
아이유 '복숭아' 차트 재진입...
아이유 '복숭아' 차트 재진입..."설리 생각하며 만든 노래"
日, 김 ‘수입 쿼터제’에 일부 조미김 포함...한국산 식품 수입 규제
日, 김 ‘수입 쿼터제’에 일부 조미김 포함...한국산 식품 수입 규제
서울택시노조
서울택시노조 "타다 서비스는 불법"...23일 여의도 국회 앞 집회 예정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