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0.16 수 00:24
상단여백
HOME 사회
조국 찬반집회 인근 지하철역 하차 인원 비교, 광화문 22만·서초동 10만
조국 법무부장관 퇴진 요구 광화문 집회. 사진=뉴시스

 9월 28일 서초동과 10월 3일 광화문에서 열린 조국 법무부 장관 찬반 집회와 관련해 참석 인원 논란이 일고 있는 가운데 당일 인근 지하철 하차 인원은 서초동 10만여명, 광화문 22만여명인 것으로 나타났다.

9월 28일 서울 서초동 대검찰청 앞에서 열린 '검찰 개혁', '조국 수호' 집회 주최측은 참가자 수를 200만명이라고 밝혔다. 지난 10월 3일 서울 광화문 일대에서 열린 '조국 반대' 집회에는 300만명이 모였다고 주최측은 주장했다.

8일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자유한국당 김상훈 의원이 서울교통공사로부터 제출받은 '2019년 9월28일 서초동 및 10월3일 광화문 인근 지하철 이용 현황'에 따르면 서초동 인근 3곳(교대역 2호선, 교대역 3호선, 서초역, 오후 4~자정)의 지하철역 하차 인원은 10만2340명이었다.

광화문 광장 인근 3곳(광화문역, 종각역, 시청역 1호선, 오전 11시~오후 7시)의 하차 인원은 22만2156명으로 분석됐다.

서초동 인근 지하철역 3곳의 경우 평시 평균 하차인원은 1만5526명이었으나 지난달 28일에는 10만2340명으로 6.6배 가량 늘어났다.

서초역은 3848명에서 5만9720명, 교대역 2호선은 9801명에서 3만5944명, 교대역 3호선은 1877명에서 6676명으로 하차인원이 증가했다.

광화문 주변 지하철역 3곳은 평균적으로 5만2608명이 이용했으나 지난 3일은 22만2156명이 하차해 4.2배 이상 늘어났다. 광화문역은 1만9168명에서 9만7508명으로 단일역임에도 불구하고 10만여명이 내렸다. 시청역 1호선은 1만3217명에서 6만8699명으로, 종각역도 2만223명에서 5만5949명으로 증가했다.

광화문 지하철역 3곳외 지리적으로 가까운 경복궁역(당일 5만1937명·평시 1만5763명)과 시청역 2호선(당일 3만1905명·평시 8136명) 하차인원을 합산하면 지난 3일 하차인원은 30만5998명으로 30만명을 넘어서는 것으로 나타났다.

장지원 기자  yeounjun@newscube.kr

<저작권자 © 뉴스큐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지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네티즌 와글와글
아이유 '복숭아' 차트 재진입...
아이유 '복숭아' 차트 재진입..."설리 생각하며 만든 노래"
日, 김 ‘수입 쿼터제’에 일부 조미김 포함...한국산 식품 수입 규제
日, 김 ‘수입 쿼터제’에 일부 조미김 포함...한국산 식품 수입 규제
서울택시노조
서울택시노조 "타다 서비스는 불법"...23일 여의도 국회 앞 집회 예정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