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0.16 수 00:24
상단여백
HOME 경제·산업
홍남기 부총리 "추경, 가용 예산 연말까지 전액 집행" 당부
사진=기획재정부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8일 "불가피한 이·불용을 제외한 가용 예산을 전액 집행한다는 각오로 특단의 노력을 경주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홍 부총리는 이날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재정집행점검 관계장관회의를 열고 경기하방 리스크에 대응한 재정의 적극적 경기보강 역할을 강조했다.

기재부에 따르면 중앙재정은 올해 3분기까지 총 예산 473조6000억원 중 372조원(78.5%)을 집행했다. 지방재정은 368조8000억원 중 232조7000억원(63.1%)을 썼다.

홍 부총리는 연말까지 중앙재정 97% 이상, 지방재정 90% 이상, 교육재정 91.5% 이상 집행 목표달성을 위한 모든 노력을 다해 줄 것을 주문했다.

홍 부총리는 "사업별 미집행 예상 규모를 선제적으로 파악해 적극적 이·전용, 내역조정 등을 통해 불용 규모를 최소화하고 현재까지 집행이 부진한 대규모 사업은 사전절차 단축, 패스트트랙 방식을 활용해 조속히 추진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현장에서 재정집행 효과를 체감하기 위해서는 실 집행이 중요하므로 연례적 실 집행 부진사업에 대한 실적 제고가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홍 부총리는 경기 활력 제고를 위해 이월규모가 큰 지방재정과 교육재정의 시설비가 연내 최대한 집행될 수 있도록 지시했다. 또 SOC 등 시설비 사업 규모가 큰 국토부·해수부 등에서는 집행 부진이 예상되는 사업을 사전에 파악해 자체전용 등을 통해 전액 집행될 수 있도록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아울러 홍 부총리는 "추경 예산을 연말까지 전액 집행하고 실 집행률도 제고해 당초 의도한 추경효과가 극대화될 수 있도록 집행에 만전을 기해 달라"고 요청했다.

그는 "모든 부처가 현재의 경제상황을 엄중하게 인식하고 연말까지 지속적인 집행 관리를 통해 가능한 모든 행정역량을 동원, 집행 목표 달성에 최선을 다해 달라"고 덧붙였다.

조혜원 기자  jhw@newscube.kr

<저작권자 © 뉴스큐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혜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네티즌 와글와글
아이유 '복숭아' 차트 재진입...
아이유 '복숭아' 차트 재진입..."설리 생각하며 만든 노래"
日, 김 ‘수입 쿼터제’에 일부 조미김 포함...한국산 식품 수입 규제
日, 김 ‘수입 쿼터제’에 일부 조미김 포함...한국산 식품 수입 규제
서울택시노조
서울택시노조 "타다 서비스는 불법"...23일 여의도 국회 앞 집회 예정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