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0.16 수 13:48
상단여백
HOME 경제·산업
은성수 위원장 "수은-산은 통합, 이 회장 사견일뿐"
은성수 금융위원장. 사진=예탁결제원

은성수 금융위원장은 16일 산업은행과 수출입은행 통합에 관한 논란에 이동걸 회장의 사견이라고 선을 그었다.

은 위원장은 이날 서울 여의도 콘래드호텔에서 열린 '전자증권제도 시행 기념식'에 참석 이후 기자들 질문에 이같이 답했다.

은 위원장은 이 자리에서 산은과 수은 합병에 관한 논란 자제를 당부했다. 그는 "합병에 대한 논쟁이 우리나라 경제에 무슨 도움이 되겠냐"며 "어려운 경제 상황에서 산은과 수은이 힘을 합쳐도 모자란 상황이다"며 논란을 일으키지 않았으면 한다고 전했다.

앞서 지난 10일 이동걸 KDB산업은행 회장은 취임 2주년 기자간담회에서 "정책금융기관이 많은 기관에 분산된 게 바람직하지 않기 때문에 선택과 집중이 필요하다"며 "사견이지만 산은과 수은 합병을 정부에 건의해 볼 생각이다"고 말했다.

그는 "이러한 개편은 강력한 시너지를 일으켜 기업에 대한 지원이 가능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조혜원 기자  jhw@newscube.kr

<저작권자 © 뉴스큐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혜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네티즌 와글와글
아이유 '복숭아' 차트 재진입...
아이유 '복숭아' 차트 재진입..."설리 생각하며 만든 노래"
日, 김 ‘수입 쿼터제’에 일부 조미김 포함...한국산 식품 수입 규제
日, 김 ‘수입 쿼터제’에 일부 조미김 포함...한국산 식품 수입 규제
서울택시노조
서울택시노조 "타다 서비스는 불법"...23일 여의도 국회 앞 집회 예정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