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 조국 석사논문 표절 의혹…"재검증 여부 검토"
상태바
서울대, 조국 석사논문 표절 의혹…"재검증 여부 검토"
  • 장지원 기자
  • 승인 2019.09.11 1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뉴시스

조국 법무부 장관의 서울대 석사 학위 논문이 일본 문헌을 표절한 것이라는 제보가 등장해 학교가 해당 논문 재검증 여부를 검토하기로 했다.

11일 서울대에 따르면 연구진실성위원회는 지난 6일 표절 의혹이 제기된 조 장관의 석사 논문에 대한 재검증을 논의하는 회의를 개최할 계획이다.

서울대 관계자는 "제보가 접수되면 통상 연구진실성위원회에서 이 내용에 따라 재검증 여부를 결정하는 논의를 한다"며 "구체적인 일정은 확인이 어렵다"고 설명했다.

이 회의에서 제보 내용이 신빙성이 있다는 결론이 나면 조 장관의 논문은 재검증을 받는 수순을 밟는다.

제보자는 조 장관이 1989년 작성한 법학 석사 논문에서 일본 문헌을 짜깁기 했다고 주장한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논문은 2015년 국내 문헌 표절 의혹이 제기됐으나 서울대에서 '연구 부정행위에 해당하지 않는다'는 결론이 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