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9.21 토 08:06
상단여백
HOME 경제·산업
인스타그램...거짓 게시물 신고 기능 구축

카리나 뉴튼 인스타그램 글로벌 공공정책 총괄은 9일 "이달부터 광고 게시물 거짓정보 신고 기능을 도입했으며 연내에는 일반 게시물 콘텐츠도 사기 또는 오해의 소지가 있을 경우 신고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 

뉴튼 총괄은 이날 서울 강남구 아크 플레이스 빌딩에 위치한 페이스북코리아 본사에서 '안전한 플랫폼 구축을 위한 인스타그램의 정책 및 기능'을 주제로 이같이 발표했다.

뉴튼 총괄은 안전, 보안, 개인정보 보호 등을 위한 정책 개발을 통해 인스타그램을 보다 안전한 플랫폼으로 구축하는 업무를 맡고 있다.

뉴튼 총괄은 또 "이용자들은 거짓 정보로 여겨지는 게시물을 찾았을 때 '신고하기', '부적절한 게시물 거짓정보'를 눌러 신고할 수 있다"라고 설명했다.

가령 이용자가 인스타그램에 올라온 콘텐츠가 거짓이라고 신고를 하면 자체 가이드라인 및 규정을 위반했는지 여부를 검토하는 방식이다. 규정을 위반하면 삭제 등의 조치가 취해지고 그렇지 않으면 유지된다. 만약 게시자가 삭제 등의 조치가 부당하다고 여겨지면 이의를 제기할 수 있는 절차도 마련할 계획이다.

특히 그는 "인스타그램에 올라온 거짓 정보를 제삼자 팩트 확인 기능을 활용해 검토하고 추천 페이지에서 제거할 예정"이라고 강조했다. 

이런 기능을 도입한 배경에 대해서는 "인스타그램은 가짜를 막기 위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며 "사용자들이 인스타그램을 매일 사용하는 이유는 진정한 경험을 하기 위함이기 때문"이라고 뉴튼 총괄은 말했다.

아울러 인스타그램은 지난 5월부터 자살, 자해 등에 관한 게시물 관련 정책도 강화했다고 알렸다.

뉴튼 총괄은 "자살, 자해 등의 게시물을 찾아 삭제하거나 둘러보기, 해시태그 페이지에서 숨기기, 추천 페이지에서 숨기기 방식 등 다양한 조치를 취해 대응하고 있다"라고 소개했다.

이 밖에 실시간 중계 서비스로 아동 학대 등 유해한 콘텐츠가 인스타그램에 등재되는 것에 대해서는 오디오 검색을 통한 머신러닝 기술을 활용해 대응하고 있으면 이를 지속 강화할 것이라고 뉴튼 총괄은 덧붙였다.

조혜원 기자  jhw@newscube.kr

<저작권자 © 뉴스큐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혜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네티즌 와글와글
쌍용차 노사, 비상경영체제 돌입...안식년제 시행 등 복지항목 축소·중단
쌍용차 노사, 비상경영체제 돌입...안식년제 시행 등 복지항목 축소·중단
지상욱, 손학규 면전에
지상욱, 손학규 면전에 "하태경 징계 철회하라"
경찰
경찰 "양현석, 성접대 증거 발견못해"…불기소 검찰행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