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9.20 금 22:07
상단여백
HOME 문화·연예 연예
결혼 3년만에 탤런트 구혜선·안재현 협의 이혼 절차
구혜선 인스타그램.

텔런트 구혜선(35)과 안재현(32)이 결혼 3년 만에 갈라선다.

소속사 HB엔터테인먼트는 "많은 분의 격려와 기대에도 불구하고 최근 구혜선과 안재현이 여러 문제로 결혼생활을 유지할 수 없는 상황에 이르렀고, 진지한 상의 끝에 서로 협의해 이혼하기로 했다"고 18일 밝혔다.

"지난 몇 달 동안 함께 진지한 고민과 논의 끝에 내린 두 사람의 결정을 존중하고, 앞으로 두 사람 모두 각자 더 행복한 모습으로 지내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구혜선은 앞서 이날 인스타그램에 "권태기로 변심한 남편은 이혼을 원하고 나는 가정을 지키려고 한다"고 썼다. 이후 안재현과 나눈 문자 메시지도 공개했다. 안재현은 문자메시지를 통해 "그저께 당신이 준 합의서랑 언론에 올릴 글 다음 주에 내겠다고 '신서유기' 측이랑 이야기를 나눈 상황"이라고 했다. 구혜선은 "다음 주 아니고 엄마 상태 보고. 나에게 '신서유기'가 내 엄마 상태보다 중요하지 않지"라고 답했다.

소속사에 따르면 최근 구혜선은 변호사를 선임해 안재현과의 이혼 합의서 초안을 작성, 안재현에게 보내면서 안재현도 빨리 변호사를 선임해 절차를 정리해 달라고 요청한 것으로 알려졌다. 구혜선은 8월 중으로 법원에 이혼조정신청을 하고 9월에는 이혼이 이뤄지기를 원하고 있다.

소속사는 구혜선의 인스타그램 게시글과 관련 기사에 대해 "안재현과 당사 역시 혼란스러운 상황"이라며 "지금까지 서로 간에 진지한 논의를 거쳐 진행된 이혼 합의 과정이 모두 생략된 채, 이혼을 원하지 않는다는 입장을 올린 부분에 대해서 부득이하게 사생활임에도 불구하고 이전 과정을 말하지 않은 것에 대해 유감스럽게 생각한다'고 전했다. 

2015년 KBS 2TV 월화드라마 '블러드'에 출연하면서 만난 구혜선과 안재현은 2016년 5월 결혼했다.

장지원 기자  yeounjun@newscube.kr

<저작권자 © 뉴스큐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지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네티즌 와글와글
쌍용차 노사, 비상경영체제 돌입...안식년제 시행 등 복지항목 축소·중단
쌍용차 노사, 비상경영체제 돌입...안식년제 시행 등 복지항목 축소·중단
지상욱, 손학규 면전에
지상욱, 손학규 면전에 "하태경 징계 철회하라"
경찰
경찰 "양현석, 성접대 증거 발견못해"…불기소 검찰행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