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접작업 중 튄 불꽃에 용접공 3도 화상
상태바
용접작업 중 튄 불꽃에 용접공 3도 화상
  • 안치영 기자
  • 승인 2019.08.17 1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사 내용과 관련없는 이미지 사진.

부산의 한 공장에서 용접작업 중 튄 불꽃 때문에 용접공이 중화상을 입었다.

17일 부산 기장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16일 오후 5시 10분경 부산의 한 공장에서 용접작업 중이던 40대 용접공 A씨가 착용하고 있던 에어조끼에 불꽃이 튀어 온 몸에 3도 화상을 입고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

신고자인 A씨 동료는 경찰에서 "용접작업 중 갑자기 불꽃이 A씨의 에어조끼에 튀었고, 작업장에 있던 간이 소화기를 이용해 즉시 진화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원인을 조사하는 한편 현장소장 등 관리 책임자를 상대로 안전관리 소홀 여부도 수사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