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이월드 근무자…허리케인에 다리 끼어 절단
상태바
대구 이월드 근무자…허리케인에 다리 끼어 절단
  • 장지원 기자
  • 승인 2019.08.16 21: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리케인 놀이기구. 사진=대구 이월드 홈페이지.

16일 오후 6시52분경 대구시 달서구의 놀이공원인 이월드에서 근무하던 A(24)씨가 허리케인 열차에 다리가 끼어 절단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현장에 출동한 119 구급대원들은 A씨의 다리를 지혈한 뒤 병원으로 이송했다.

사고가 난 허리케인은 고공에서 360도로 빠르게 회전하는 놀이기구다.

이월드 관계자는 "현재 정확한 사고 경위를 파악 중이다"라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