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8.24 토 12:47
상단여백
HOME 사회
대구 이월드 근무자…허리케인에 다리 끼어 절단
허리케인 놀이기구. 사진=대구 이월드 홈페이지.

16일 오후 6시52분경 대구시 달서구의 놀이공원인 이월드에서 근무하던 A(24)씨가 허리케인 열차에 다리가 끼어 절단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현장에 출동한 119 구급대원들은 A씨의 다리를 지혈한 뒤 병원으로 이송했다.

사고가 난 허리케인은 고공에서 360도로 빠르게 회전하는 놀이기구다.

이월드 관계자는 "현재 정확한 사고 경위를 파악 중이다"라고 했다.

장지원 기자  yeounjun@newscube.kr

<저작권자 © 뉴스큐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지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네티즌 와글와글
靑, 北 발사체에 긴급 NSC 상임위원회 소집...北, 9차례 발사체 발사
靑, 北 발사체에 긴급 NSC 상임위원회 소집...北, 9차례 발사체 발사
서울대 '조국 규탄'...
서울대 '조국 규탄'... "이제 선배를 존경하지 않는다"
법원의 파격 실험…
법원의 파격 실험…"석방 후 3개월 금주 제안, 음주뺑소니 선처"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