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9.18 수 20:44
상단여백
HOME 경제·산업
AI 연구소에 미래가...힘 싣는 IT 기업 수장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손정의 일본 소프트뱅크 회장. 사진=뉴시스

4차 산업혁명 시대 핵심 중 핵심으로 꼽히는 인공지능(AI) 기술 개발을 두고 세계 각국이 총성 없는 전쟁을 벌이고 있다. 국내 유수의 IT 기업 수장들도 AI에 기업 미래가 달렸다고 보고 전담 연구소와 조직을 꾸려 투자와 인재 확보에 열을 올리고 있다. 

14일 IT 업계에 따르면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해외 기업 관계자들과 AI 분야 기술 및 비즈니스 협력 방안을 적극 논의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실제 지난 4일 방한한 손정의 일본 소프트뱅크 회장을 비롯해 재계 총수들과 함께 한 만찬 자리에서도 AI를 중심으로 얘기가 오간 것으로 전해졌다.

이재용 부회장이 AI에 힘을 실어주는 가운데 삼성의 AI 연구소도 빠르게 커졌다. 2017년 11월 설립한 삼성리처치 산하에는 한국 AI 총괄센터를 포함해 5개국 7곳(미국 실리콘밸리·뉴욕, 영국 케임브리지, 캐나다 토론토·몬트리올, 러시아 모스크바)에 AI 연구센터를 운영하고 있다.

삼성전자는 한국 AI 총괄센터를 전 세계 AI 연구 허브로 만들고 2020년까지 AI 선행 연구개발 인력을 1000명(국내 600명+해외 400명) 이상으로 늘린다는 계획이다.

삼성의 AI 성과도 가시적이다. 독일 시장조사업체인 아이플리틱스가 최근 발표한 AI 기술 관련 특허 보유 기업 현황에서 삼성전자는 올해 1월까지 1만1243건의 AI 특허를 보유해 1위 마이크로소프트(1만8365건), 2위 IBM(1만5046건)에 이어 3위에 이름을 올렸다.

지난해 그룹 총수에 취임한 구광모 LG 회장은 지난해 8월 AI 연구의 글로벌 허브가 된 토론토에 '토론토 AI 연구소'를 열었다. 지난 5월에는 LG전자 토론토 AI 연구소장으로 세계적인 AI 석학인 대린 그레이엄 박사를 선임했다. 그레이엄 박사는 세계적 AI 연구기관인 '벡터연구소'의 창립 멤버이자 인공지능망 전문가다.

국내 양대 인터넷 기업 네이버와 카카오도 일찍부터 AI 연구소를 설립해 AI 기술 개발에 전향적으로 임하고 있다.

이해진 네이버 글로벌최고투자책임자(GIO)는 AI, 로보틱스, 자율주행 등 미래 기술을 선행적으로 연구개발하는 네이버랩스를  2013년 사내 기술 연구조직으로 설립했고, 2017년 1월에는 별도 법인으로 분사시켜 확대했다. 

이해진 GIO는 해외에도 AI 연구소를 잇따라 설립해 이목을 끌고 있다. 특히 2017년 6월 유럽 최대 AI 연구소인 프랑스 제록스리서치센터유럽(현 네이버랩스 유럽)을 인수해 화제를 모았다.

또한 페이스북 AI리서치센터 소장을 지낸 플로랑 페로닌 연구개발 이사, 가브리엘라 시스카 연구원, 머신러닝 분야 전문가 크리스토퍼 댄스 연구원 등 AI 관련 논문인용 건수가 1만건 이상의 세계적인 AI 인재가 네이버랩스 유럽에 있다. 심지어 글로벌 IT 기업들이 네이버랩스 인재를 호시탐탐 노린다는 후문이다.

네이버는 또 지난해  4월에는 프랑스에 이어 두 번째 해외 AI 연구소 '네이버-홍콩과학기술대학 AI 연구소'를 세웠다.

김범수 카카오 의장도 AI 기술 개발을 위해 두손을 걷어붙였다. 2017년 2월 AI 기술 전문 자회사 카카오브레인을 꾸렸다. 김범수 의장이 직접 대표이사를 맡아 AI 기술 연구개발과 비즈니스를 진두지휘하고 있다.

김 의장은 또 신규 성장동력 확보를 위해 B2B 사업에 본격 진출하기로 결정하고, 지난 5월 B2B 사업을 다각화할 수 있는 기술을 보유한 '카카오 Al랩'을 지난 5월 사내독립기업(CIC)으로 출범시켰다.

IT업계 관계자는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투자가 손정의 소프트뱅크 회장이 지난 4일 청와대에서 문재인 대통령을 만나 첫째도, 둘째도, 셋째도 AI라고 강조할 정도로 AI 기술은 글로벌 기업의 최대 화두"라며 "세계적 IT 기업들이 2000년대 초반부터 AI에 투자하기 시작한 것과 달리 한국은 뒤늦게 뛰어든 감이 없지 않아 있지만 연구소 등을 세우며 그 격차를 좁히기 위해 노력하고 있고 AI 기술 초반 경쟁의 핵심은 뭐니뭐니해도 인재 확보 아니겠나"라고 말했다.

장영진 기자  yeounjun@newscube.kr

<저작권자 © 뉴스큐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영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네티즌 와글와글
아프리카 돼지열병 첫 확진...경기 파주 농장
아프리카 돼지열병 첫 확진...경기 파주 농장
박근혜, 전신마취 3시간 어깨 수술…
박근혜, 전신마취 3시간 어깨 수술…"재활이 중요, 회복까지 2~3개월"
조국 규탄 동시개최 'SKY' 3개대학...19일 집회예고
조국 규탄 동시개최 'SKY' 3개대학...19일 집회예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