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0.16 수 13:48
상단여백
HOME 사회
'신림동 원룸 침입' 용의자 경마장서 검거…"강간치상 혐의에 무게"

여성이 혼자 사는 집에 침입해 강간을 시도한 용의자가 추적 끝에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관악경찰서는 13일 오후 4시경 경기도 과천의 경마장에서 용의자 A씨를 체포해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A씨는 지난 11일 오전 1시20분경 관악구 신림동의 한 원룸에 화장실 창문을 통해 들어가 혼자 사는 여성을 강간하려고 한 혐의를 받는다.

경찰에 따르면 무력으로 피해자를 압박하며 강간을 시도한 A씨는 피해자의 저항하자 달아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주거침입 혐의로 체포영장을 발부받아 폐쇄회로(CC)TV 등을 통해 A씨의 동선을 따른 끝에 검거에 성공했다.

경찰 관계자는 "우선 주거침입 혐의로 체포영장을 신청하기는 했지만 A씨 조사 결과에 따라 적용되는 혐의가 달라진다"며 "피해자가 상해를 당했기 때문에 강간치상 혐의 적용에 무게를 두고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신림동에서는 지난 5월에도 30대 남성 조모(30)씨가 이른 새벽 귀가하는 여성의 뒤를 쫓아 집에 침입을 시도한 사건이 발생하기도 했다.

검찰은 조씨에게 강간 의도가 있었다고 보고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주거침입강간) 등 혐의로 재판에 넘겼다.

조씨 측은 지난 11일 열린 1차 공판준비기일에서 주거침입과 폭행협박 혐의는 인정하면서도 강간의도는 없었다고 주장했다.

장영진 기자  yeounjun@newscube.kr

<저작권자 © 뉴스큐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영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네티즌 와글와글
아이유 '복숭아' 차트 재진입...
아이유 '복숭아' 차트 재진입..."설리 생각하며 만든 노래"
日, 김 ‘수입 쿼터제’에 일부 조미김 포함...한국산 식품 수입 규제
日, 김 ‘수입 쿼터제’에 일부 조미김 포함...한국산 식품 수입 규제
서울택시노조
서울택시노조 "타다 서비스는 불법"...23일 여의도 국회 앞 집회 예정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