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7.20 토 09:39
상단여백
HOME 사회
청주, 민간어린이집 아동학대 신고…경찰 조사
청주흥덕경찰서.

충북 청주의 한 민간어린이집에서 만 1세 원생이 보육교사에게 학대를 당했다는 신고가 접수돼 경찰이 내사에 나섰다.

13일 청주흥덕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11일 청주시 서원구 성화동 한 민간어린이집에 다니는 A(1)양이 보육교사로부터 학대를 당했다는 학부모 신고가 접수됐다.

A양의 담임교사인 B(여)씨는 이날 A양의 두 손을 자신의 손으로 잡아 들어올려 옆 매트로 옮긴 것으로 알려졌다.

이 과정에서 A양은 팔에 골절상 등을 입고 깁스를 한 것으로 전해졌다.

학대를 의심한 학부모는 어린이집 내부 폐쇄회로(CC) TV를 확인한 뒤 지난 12일 경찰에 피해 사실을 신고했다.

경찰은 아동보호전문기관과 함께 어린이집 CCTV 영상을 확보, 학대 정황 등을 면밀히 살펴보고 있다.

A양의 학부모는 경찰에서 "이날 외에도 학대와 폭행으로 의심되는 정황이 여러 건 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일단 학부모와 어린이집 원장에 대한 조사를 진행했다"며 "조만간 B씨를 불러 조사한 뒤 혐의점이 학인되면 아동복지법 위반 혐의로 입건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안치영 기자  acy@newscube.kr

<저작권자 © 뉴스큐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네티즌 와글와글
태풍 '다나스' 영향으로 내일 전국 비…
태풍 '다나스' 영향으로 내일 전국 비…"피해 대비해야"
'2기 신도시' 집값은 내리고 '3기 신도시' 땅값 오르고
'2기 신도시' 집값은 내리고 '3기 신도시' 땅값 오르고
경찰 '길거리 음란행위' 정병국 구속영장 신청
경찰 '길거리 음란행위' 정병국 구속영장 신청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