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0.16 수 13:48
상단여백
HOME 사회
출소 12일만에 또 절도... 20대 징역 10개월
울산지방법원. 다음캡처

특별사면을 받고 출소한 지 12일 만에 약국과 식당 등지를 돌며 상습적으로 현금을 훔친 20대에게 실형이 선고됐다.

울산지법 제4형사단독(판사 김정석)은 야간건조물침입절도와 절도 등의 혐의로 기소된 A(21)씨에게 징역 10개월을 선고했다고 13일 밝혔다.

A씨는 올해 4월 경남 양산시의 한 약국에 잠금장치를 강제로 열고 들어간 카운터에 보관된 50만원을 훔치는 등 경남 양산과 울산의 약국과 식당을 돌며 4차례에 걸쳐 총 210여만 원을 훔친 혐의로 기소됐다.

그는 동종 범죄로 징역 6개월을 선고받고 경주교도소에서 복역하던 중 특별사면으로 형을 마치고 나온 지 12일만에 다시 절도행각을 벌였다.

재판부는 "피고인은 동종 범행으로 실형을 선고받은 전력이 있는데도 출소 후 불과 12일 만에 다시 범행했다"며 "피해회복이 전혀 이뤄지지 않은 점 등을 고려하면 실형 선고가 불가피하다"고 양형 이유를 밝혔다.

안치영 기자  acy@newscube.kr

<저작권자 © 뉴스큐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네티즌 와글와글
아이유 '복숭아' 차트 재진입...
아이유 '복숭아' 차트 재진입..."설리 생각하며 만든 노래"
日, 김 ‘수입 쿼터제’에 일부 조미김 포함...한국산 식품 수입 규제
日, 김 ‘수입 쿼터제’에 일부 조미김 포함...한국산 식품 수입 규제
서울택시노조
서울택시노조 "타다 서비스는 불법"...23일 여의도 국회 앞 집회 예정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