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0.20 일 12:44
상단여백
HOME 문화·연예 연예
오승윤 "음주운전 못 막은 잘못, 깊이 뉘우칩니다"
오승윤 인스타그램.

탤런트 오승윤(28)이 동승자의 음주운전을 방조한 데 대해 사과했다.

오승윤은 "비록 말리려고 시도하긴 했지만, 끝까지 A씨의 음주운전을 막지 못한 것은 전적으로 제 잘못이다. 깊이 뉘우치고 있으며 성실히 경찰 조사를 받았다"고 전했다.

소속사 티앤아이컬처스는 "오승윤은 지난달 26일 인천시 서구에서 동승하고 있던 여성 A씨의 음주운전을 방조했다. 이로 인해 오승윤은 인천 서부경찰서에 음주운전 방조 혐의로 불구속 입건돼 조사를 받았다. 오승윤은 경찰 조사를 받고, 이에 따라 나올 결과를 겸허히 수용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앞서 오승윤은 지난달 26일 오전 1시쯤 인천시 서구 청라의 도로에서 여성 동승자의 음주운전을 방조한 혐의를 받고 있다. 동승자는 음주 단속을 하던 경찰관에게 적발됐다. 당시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취소 수치인 0.101%로 나타났다.

장영진 기자  yeounjun@newscube.kr

<저작권자 © 뉴스큐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영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네티즌 와글와글
美보안업체
美보안업체 "화웨이 보안 위험하고 문제있다"…과기부 "문제 없다"
현직 경찰이 귀가여성 쫓아가 성폭행 시도…구속기소
현직 경찰이 귀가여성 쫓아가 성폭행 시도…구속기소
태풍에 배추 재배지 초토화...배추 가격 100% 폭등
태풍에 배추 재배지 초토화...배추 가격 100% 폭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