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1.15 금 21:24
상단여백
HOME 사회
유명 여행작가, 필리핀서 총상 시신 발견…경찰 급파

여행칼럼리스트로 알려진 기업인 주영욱(58)씨가 필리핀에서 총상을 입은 시신으로 발견돼 경찰이 공조수사에 나선 것으로 파악됐다. 이는 필리핀에서 한인이 피살된 채 발견된 올해 첫 사례다.

21일 경찰청에 따르면 주씨는 지난 16일(현지 시간) 필리핀 안티폴로시에서 한 도로에서 시신으로 발견됐다. 손이 앞으로 묶인 채 머리에 총상이 있는 상태였다고 한다.

안티폴로시는 필리핀 수도 마닐라에서 동쪽으로 약 19㎞ 떨어진 곳에 위치한 곳이다. 주씨 시신이 발견된 곳은 그가 머물던 현지 숙소에서 약 10㎞ 떨어져 있었던 것으로 파악된다.

현지 경찰은 주씨 시신을 발견해 18일 한국 경찰에 통보했다. 이후 경찰은 19일 국제범죄수사대 수사관과 감식반 요원, 프로파일러 등 3명으로 구성된 공동 조사팀을 현지에 파견했다.

경찰은 주씨의 출국 경위, 사망 경위와 전후 동선, 피살 가능성 등을 알아보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통보를 받은 이후 조사팀이 파견됐다. 현지 공조와 더불어 국내에서 할 수 있는 조사도 이뤄질 것"이라고 밝혔다.

주씨는 여행업체인 베스트레블 대표로 여행칼럼리스트, 사진가로도 세간에 알려진 인물이다. 그는 '맛있는 한 끼'라는 책을 쓰기도 했으며, 이번에 필리핀으로는 사업차 출국한 것으로 알려졌다.

장영진 기자  yeounjun@newscube.kr

<저작권자 © 뉴스큐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영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네티즌 와글와글
홍남기
홍남기 "분양가 상한제, 내부 방침은 핀셋 지정"
FA, 손흥민 3경기 출장정지 철회
FA, 손흥민 3경기 출장정지 철회
인구정책TF...인구구조 변화 대응, 내년 교원수급 새 기준 마련
인구정책TF...인구구조 변화 대응, 내년 교원수급 새 기준 마련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