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7.20 토 14:02
상단여백
HOME 사회
서초구, 초중고 10m이내 금연거리 지정…전국 최초
서초구청. 다음캡처.

서울 서초구(구청장 조은희)는 금연구역을 확대하고 한시적 흡연부스를 설치한다고 18일 밝혔다.

구는 전국 최초 관내 모든 초·중·고 총 53곳의 통학로 등 학교 경계 10m 이내를 금연거리로 지정한다. 이를 위해 '서초구간접흡연피해방지조례'를 개정, 7월 공포할 계획이다. 초중고 근처 10m 경계를 금연구역으로 지정하는 법적 근거를 전국 최초로 마련했다.

구는 또 '개방형 흡연부스'를 확대하고 '라인형 흡연구역'을 시범 운영한다. 지역내 개방형 흡연부스는 총 12곳이다. 강남역이면도로, 방배천복개도로 등 흡연다발구역에 구가 운영하는 6곳과 고속터미널 광장 등 민간이 운영하는 6곳이 있다.

라인형 흡연구역은 보행자 통행로와 분리돼 실외 흡연구역 라인을 지정하는 것이다. 강력한 금연정책을 펴는 싱가포르 등에서도 시행되고 있다.

전국 최초로 흡연부스 일몰제도 적용된다. 흡연부스 일몰제는 5년간의 유예기간을 두고 금연 문화가 차츰 정착되면 줄여가는 것을 목표로 한다. 궁극적으로 담배 없는 서초를 만들기 위한 시도다.

구는 금연문화 확산을 위해 여성 주민들로 구성된 '금연 코치단'을 운영한다. 금연 코치단은 자녀들에 건강에 관심 많은 학부모들로 구성된다. 경력단절 여성들의 사회참여를 돕는 서초구 나비코칭 회원들 중에서 우선적으로 모집하고 있다. 동별 2명씩 총 36명이 서초구 전역을 누비며 금연 계도 활동에 나선다.

구는 '금연 클리닉'을 운영한다. 1대 1 맞춤형 상담을 통해 니코틴패치, 니코틴껌 등 금연보조제가 무상으로 제공된다. 구청 이외 관내 병원을 통해서도 금연치료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구가 지원한다.

유창호 기자  youch@newscube.kr

<저작권자 © 뉴스큐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창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네티즌 와글와글
태풍 '다나스' 영향으로 내일 전국 비…
태풍 '다나스' 영향으로 내일 전국 비…"피해 대비해야"
'2기 신도시' 집값은 내리고 '3기 신도시' 땅값 오르고
'2기 신도시' 집값은 내리고 '3기 신도시' 땅값 오르고
경찰 '길거리 음란행위' 정병국 구속영장 신청
경찰 '길거리 음란행위' 정병국 구속영장 신청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