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6.24 월 23:20
상단여백
HOME 사회
유튜브, 뉴스채널로 급부상···다른 나라들보다 14%↑

유튜브가 뉴스채널로 급부상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언론진흥재단이 공동연구로 참여한 영국 옥스퍼드대학교 부설 로이터저널리즘연구소 '디지털 뉴스 리포트 2019'에 따르면, 한국은 응답자의 40%가 '유튜브에서 지난 일주일 동안 뉴스 관련 동영상을 시청한 적이 있다'고 답했다.

조사대상 38개국의 전체 평균 26%대비 14%포인트가 높게 나타났다. 한국과 더불어 유튜브를 통한 뉴스 관련 영상 시청 비율이 높은 나라는 터키(57%), 대만(47%), 멕시코(41%), 폴란드(38%), 말레이시아 (37%)다. 반면, 덴마크(8%), 영국(10%), 노르웨이(13%), 네덜란드(15%) 등 북유럽 국가는 비율이 낮았다. 

전체적으로 뉴스 관련 유튜브 이용은 연령대가 높아질수록 낮은 경향이 있었지만, 한국은 연령대와 무관하게 고른 경향을 보인 점이 특기할 만하다고 재단은 전했다. "55세 이상 연령대에 있어서 38개국 전체 이용률은 22%였지만, 한국은 42%로서 20% 포인트 높게 나타났다"고 설명했다.

한국은 뉴스 관련 유튜브 이용에 정치성향의 영향도 두드러졌다. 38개국 전체적으로 정치성향에 따른 뉴스 관련 유튜브 이용에 유의미한 차이가 없었다. 그러나 한국은 진보 또는 보수 정치성향을 가진 이용자들이 중도 성향의 이용자에 비해 10% 포인트 이상 유튜브를 더 많이 이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1개월 동안 팟캐스트 이용에서도 한국은 53%로 터키(79%), 멕시코(57%), 불가리아(56%), 홍콩(53%)과 더불어 38개국 가운데 높은 순위를 보였다. 상대적으로 영국(21%), 네덜란드(21%), 독일(21%), 벨기에(23%) 등 유럽 국가는 팟캐스트 이용이 낮은 것으로 조사됐다.

한국은 이용하는 팟캐스트 주제도 정치 관련이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38개국 전체적으로 정치와 국제 이슈 관련 팟캐스트 이용은 15%, 패션, 여행 등 라이프스타일 관련 팟캐스트 이용 역시 15%였지다. 반면 한국은 정치와 국제 이슈 관련 팟캐스트 청취가 28%로 전체 대비 13% 포인트 높았다.

장영진 기자  yeounjun@newscube.kr

<저작권자 © 뉴스큐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영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네티즌 와글와글
'21년 해외도피' 한보 정한근 송환…바로 檢압송
'21년 해외도피' 한보 정한근 송환…바로 檢압송
"美,中제조 5G통신장비 금지 검토…中 이외서 제조·설계 요구"
'구월동 살인' 남편, 징역 25년 확정…
'구월동 살인' 남편, 징역 25년 확정…"심신미약 아냐"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