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6.20 목 21:07
상단여백
HOME 사회
상점 주인 살해 50대 용의자 숨진 채 발견…경찰 수사
부산남부경찰서.

부산의 한 상점 업주를 흉기로 찔러 살해한 50대 용의자가 인근 야산에서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를 벌이고 있다.

12일 부산 남부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11일 오후 5시 37분경 수영구의 한 상점에서 A(77)씨가 숨져 있는 것을 손님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신고자는 경찰에서 "상점에 보관 중인 물품을 찾기 위해 방문했는데 A씨가 피를 흘리며 쓰러져 있었다"고 진술했다.

수사에 나선 경찰은 오후 4시 30분경 '악'하는 소리를 들었다는 진술과 현장에서 도주하는 용의자를 봤다는 목격자의 진술을 확보했다.

경찰은 CCTV영상 분석을 통한 용의자의 도주로를 추적, 오후 6시 28분경 범행장소에서 500m 가량 떨어진 야산에서 용의자 B(59)씨가 숨져 있는 것으로 발견했다.

경찰은 B씨가 극단적인 선택을 한 것으로 추정했다.

경찰은 A씨의 사망원인을 밝히기 위해 부검을 진행하는 한편, 범행에 사용된 것으로 추정되는 흉기와 B씨의 상의 혈흔 등을 감식하는 등 정확한 경위를 조사 중이다.

안치영 기자  acy@newscube.kr

<저작권자 © 뉴스큐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네티즌 와글와글
'과천 3기신도시' 토지보상 논의 시작…LH와 '토지보상협의체' 구성
'과천 3기신도시' 토지보상 논의 시작…LH와 '토지보상협의체' 구성
노량진수산시장 갈등 봉합되나…
노량진수산시장 갈등 봉합되나…"일부 상인 이전합의"
'차명 부동산' 실소유자 권리 박탈할까…대법원 결론
'차명 부동산' 실소유자 권리 박탈할까…대법원 결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