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7.20 토 10:13
상단여백
HOME 사회
노래방 여자화장실 옆칸 훔쳐 본 경찰관 현행범 체포
부산북부경찰서. 네이버캡처.

부산에서 현직 경찰관이 여자화장실에 들어가 옆 칸을 훔쳐 본 혐의로 경찰에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부산 북부경찰서는 17일 모 경찰서 소속 A(47) 경위를 성폭력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로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경위는 이날 오전 2시 30분경 부산 북구의 한 노래방 여자화장실에서 술에 취한 상태로 변기를 밟고 올라가 옆칸에 있던 여성을 몰래 쳐다 본 혐의를 받고 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A경위를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A경위는 경찰조사에서 "술에 만취해 일행을 찾기 위해 화장실에 갔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A경위를 직위해제하고, 감찰조사 이후 징계 등을 결정할 예정이다.

안치영 기자  acy@newscube.kr

<저작권자 © 뉴스큐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네티즌 와글와글
태풍 '다나스' 영향으로 내일 전국 비…
태풍 '다나스' 영향으로 내일 전국 비…"피해 대비해야"
'2기 신도시' 집값은 내리고 '3기 신도시' 땅값 오르고
'2기 신도시' 집값은 내리고 '3기 신도시' 땅값 오르고
경찰 '길거리 음란행위' 정병국 구속영장 신청
경찰 '길거리 음란행위' 정병국 구속영장 신청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