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7.16 화 18:55
상단여백
HOME 경제·산업
김현미 "준공영제 혜택은 국민 몫…재정, 엄격히 관리할 것"
국토부홈페이지.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은 15일 광역버스 준공영제 도입과 관련해 "엄격한 관리 하에서 공공성을 확보하고 재정 운용의 효율성을 높일 수 있도록 면밀하게 제도를 설계하겠다"고 밝혔다. 

김 장관은 이날 '버스 파업 철회 관련 국민께 드리는 말씀'이라는 제목의 담화문을 배포해, 광역버스 준공영제 도입에 따른 막대한 재정이 투입될 것이라는 우려에 대해 이 같이 해명했다.

그는"과로 위험사회에서 벗어나는 과정에는 불편과 약간의 짐도 생긴다"면서도 "그 혜택은 온전히 국민들께 돌아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 장관은 "광역버스 준공영제가 도입되면 버스 근로자의 근로환경이 개선돼 서비스 질과 안전이 높아지는 것은 물론, 노선 신설·운영과 관련된 지자체 간 갈등 조정, 교통 취약지역 주민들의 이동권 보장 등 공공성이 확보될 것"이라고 말했다.

버스 요금 인상 결정에 대해서는 "버스 요금은 미국과 영국 등 선진국의 25~33%로 낮은 수준이고, 수도권의 경우 최근 4년간 요금이 동결된 점 등을 감안할 때 불가피했다"면서 국민들의 이해와 협조를 구했다.

김 장관은  "국민 여러분께 걱정을 끼쳐드려 송구스럽게 생각하며, 한발씩 양보해 준 버스 근로자, 버스 업계 관계자 여러분들께 감사드린다"면서 "어렵게 마련된 안정적 재원이 ‘안전한 대한민국’으로 가는 마중물이 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조혜원 기자  jhw@newscube.kr

<저작권자 © 뉴스큐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혜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네티즌 와글와글
카드사 신상품, 기준 강화 방안 논의...'혜택 많은 카드' 사라질지도
카드사 신상품, 기준 강화 방안 논의...'혜택 많은 카드' 사라질지도
정두언 의원 사망, 자택 인근서 숨진채 발견
정두언 의원 사망, 자택 인근서 숨진채 발견
산케이·후지TV 여론조사...日국민 70%, 韓 수출규제
산케이·후지TV 여론조사...日국민 70%, 韓 수출규제 "지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