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엠, 군산공장 매각 본계약 "매각 대금 공개 안돼"
상태바
지엠, 군산공장 매각 본계약 "매각 대금 공개 안돼"
  • 조혜원 기자
  • 승인 2019.05.15 12: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지엠(GM)이 15일 전기자동차 생산을 목표로 하는 MS컨소시엄과 매각에 대한 본계약을 체결했다.

이모솔컨설팅회사의 주관으로 이뤄진 이날 행사에는 한국지엠과 세종공업, MS오토택, 명신산업 등이 참여했다.

한국지엠 관계자는 "지난 3월 MS컨소시엄과 군산공장 매각에 대한 협약 체결에 이어 이번에 본계약을 체결하게 됐다"면서 "본계약을 체결하게 되어 기쁘며 군산 지역에서의 지속적인 지역경제 활동이 진행될 수 있도록 가능한 조속하게 마무리 지을 예정이다"고 밝혔다.

군산공장 매각 대금에 대해서는 "상호간 비밀 협약이므로 공개할 수 없다"고 전했다.

이어 "군산공장 매각은 공장 내 토지, 건물, 지정된 기계와 장비를 포함했다"고 설명했다.

군산공장 무급휴직자와 관련, 한국지엠은 회사의 미래 생산 계획에 기반해 군산공장 무급휴직자에 대한 해결 방안을 노조와 지속 협의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