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8.17 토 14:44
상단여백
HOME 경제·산업
지도 기반 기상·병해충·토지 정보, 전국민에 개방된다

이번달부터 농업 기상 정보나 병해충 발생 정보, 토양 분석 정보 등이 전국 농경지 전자 지도와 연계돼 모든 국민에 개방된다.

농림축산식품부와 행정안전부, 농촌진흥청은 15일 전국 농경지 전자 지도인 '팜맵' 기반의 농업 활동 지원 정보를 '국가 중점 데이터'로 선정하고 공공데이터포털(누리집, data.go.kr)을 통해 국민에 개방한다고 밝혔다. 지난해 12월부터 시범 운영을 시작했으며 이번달부터 전면 개방했다.

국가 중점 데이터란 정부가 보유한 정보 중 국민 수요 기반의 사회경제적 파급효과가 큰 분야를 선정, 민간에서 활용하기 쉽게 가공해 개방하는 정보를 말한다.

공개되는 정보는 팜맵과 팜맵 기반 일별·시간별 농업 기상 정보, 병해충 발생 정보, 토양 분석 정보 등이다. 팜맵이란 농식품부가 정보 기반 과학 농정 추진을 위해 전국 농경지 약 1300만 건에 대한 면적과 속성 정보를 전자 지도로 구축해 공공기관과 연구기관에 제공 중인 정보를 말한다. 팜맵 기반 분석을 통하면 작물 재배에 알맞은 땅 선정, 작물 종류 변경 분석 등 농경지 공간 정보 간 융·복합적 분석이 가능하다는 설명이다.

농식품부는 학계·기업으로부터 의견을 수렴해 정보의 제공 기준과 범위를 정하고 정보 간 연계를 위한 부호를 표준화했다. 누리집에 공개된 정보는 원시 자료를 바로 자료화할 수 있도록 시스템 연계 및 대용량 파일로 제공한다. 민간에선 각종 서비스, 게임·애플리케이션 개발 등 콘텐츠를 제작해 사업화하는데 공개된 정보를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정부는 기대하고 있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개방되는 정보를 활용하면 농경지 중심 공공기관 농업 행정 업무뿐 아니라 정밀 무인 항공 방제와 같은 신규 사업 창출에도 기여할 것"이라며 "학계·연구기관의 농업·농촌 분야 연구, 농업인들의 농업 소득 및 생산성 향상에도 파급 효과가 미칠 것"이라고 기대했다.

조혜원 기자  jhw@newscube.kr

<저작권자 © 뉴스큐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혜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네티즌 와글와글
한강 몸통 시신 피의자 자수… 시비끝 우발적 범행 주장
한강 몸통 시신 피의자 자수… 시비끝 우발적 범행 주장
경찰, '양현석 해외도박' 본격 수사...YG사옥 압수수색
경찰, '양현석 해외도박' 본격 수사...YG사옥 압수수색
의왕서 일가족 4명 숨진 채 발견…힘들다는 내용 유서 발견
의왕서 일가족 4명 숨진 채 발견…힘들다는 내용 유서 발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