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6.17 월 19:16
상단여백
HOME 경제·산업
한은-금감원, 자영업자 대출 공동검사 벌인다
기사 내용과 관련없는 이미지 사진.

한국은행과 금융감독원이 15일 은행 자영업자 대출을 대상으로 공동검사를 벌인다.

이날 금융권에 따르면 한은과 금감원은 신한은행을 시작으로 KB국민은행과 KEB하나은행, 우리은행 등 주요 4대 시중은행에 대해 자영업자 대출 공동검사를 벌인다.

최근 자영업자 대출 증가와 부실 우려 증가로 인해 현장 조사를 나서는 것으로 풀이된다. 한은이 11일 발표한 '2019년 3월 중 금융시장 동향'에 따르면 개인사업자 대출은 전달 대비 2조3000억원 증가한 319조원을 기록했다. 한국금융연구원 자료에 따르면 연체차주비율은 지난해 말 기준 1.54%로 전년 1.33% 대비 상승했다.

한은은 통화정책 관련 규정을, 금감원은 담보와 보증 등을 중심으로 검사한다. 검사를 위해 은행을 직접 방문해 문서로는 확인하기 어려운 사안들을 상세하게 들을 예정이다.

특히 최근 도입된 주52시간제나 최저임금 인상 등 정부 정책 변화가 자영업자 대출 부실화에 어떤 영향이 주는지 등을 확인할 것으로 알려졌다.

한은과 금감원은 매년 초 공동검사를 벌여왔다. 지난해에는 가계대출과 기업대출을 대상으로 검사를 진행했다.

이번 검사는 한은이 금감원에 요청해 이뤄졌다. 한은은 한은법에 따라 통화신용정책 수행을 위해 필요할 경우 금융기관에 대한 공동 검사를 요구할 수 있다.

조혜원 기자  jhw@newscube.kr

<저작권자 © 뉴스큐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혜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네티즌 와글와글
'제주 펜선 전 남편 살해' 고유정 사형 청원 16만명 넘어…청와대 답변은?
'제주 펜선 전 남편 살해' 고유정 사형 청원 16만명 넘어…청와대 답변은?
"로또 복권 1등 당첨"…대화 때문에 30대 절도범 덜미
"부실 수사" VS "진술 거짓" 고유정 의붓아들 사망사건 진실공방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