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6.25 화 12:41
상단여백
HOME 문화·연예 연예
박유천, 변호사 선임···"경찰 출석 일시는 미정"
박유천. 사진=뉴시스

남양그룹 창업주의 외손녀 황하나(31)씨의 마약 투약 의혹과 관련, 그룹 'JYJ' 멤버 겸 배우 박유천(33)이 법률대리인을 정했다.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는 "박유천이 변호사를 선임했다"고 15일 밝혔다. "경찰 출석일은 정해지지 않았다. 금주 안에 출석 날짜가 정해지면 변호사가 안내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향후 모든 박유천 경찰 조사 관련 언론 대응은 박유천의 법률대리인 법무법인 인을 통해 전달한다. 경찰출석 전까지 법무법인에서 따로 공식 입장은 없다고 한다"고 덧붙였다.

박유천은 마약 연루설이 제기되자 지난 10일 기자회견을 열어 자신은 결코 마약을 한 적이 없다고 밝혔다. 경찰 수사에 협조하겠다고 약속했다.

장영진 기자  yeounjun@newscube.kr

<저작권자 © 뉴스큐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영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네티즌 와글와글
'21년 해외도피' 한보 정한근 송환…바로 檢압송
'21년 해외도피' 한보 정한근 송환…바로 檢압송
"美,中제조 5G통신장비 금지 검토…中 이외서 제조·설계 요구"
'구월동 살인' 남편, 징역 25년 확정…
'구월동 살인' 남편, 징역 25년 확정…"심신미약 아냐"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