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3.19 화 16:48
상단여백
HOME 사회
장애학생 폭력 얼룩진 인강학교, 공립으로 새단장
서울 인강학교 홈페이지.

지난해 장애학생 폭행사건이 발생했던 서울인강학교가 공립학교로 전환될 예정이다.

14일 서울시교육청에 따르면 인강학교를 운영하는 인강재단은 다음주 중 이사회를 열고 학교건물과 부지를 무상기부채납하는 방안을 의결할 계획이다.

복지법인인 인강재단이 건물과 부지를 서울시에 기부하면 서울시가 용도를 변경해 교육청에 전달한다.

장애학생 폭행사건이 발생하자 교육부는 지난해 12월 인강학교 국공립화를 추진했으며 올해 초 인강재단은 서울시교육청에 건물과 부지를 무상기부채납하겠다는 뜻을 밝혀왔다.

인강학교와 함께 장애학생 폭력 의혹이 발생했던 교남학교는 건물과 부지 중 건물만 기부채납하겠다고 서울시교육청에 전달한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시교육청 측은 향후 건물 개보수나 증축 등에 있어서 건물과 부지의 소유자가 다를 경우 논란이 발생할 수 있어 건물과 부지가 모두 기부채납돼야 한다는 입장이다.

유창호 기자  youch@newscube.kr

<저작권자 © 뉴스큐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창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네티즌 와글와글
'몰카 혐의' 정준영, 구속영장 청구…21일경 심사 예상
'몰카 혐의' 정준영, 구속영장 청구…21일경 심사 예상
'훔친 휴대전화에 저장된 은행정보 이용' 수천만원 인출
'훔친 휴대전화에 저장된 은행정보 이용' 수천만원 인출
경북경찰, 성범죄 마약 '물뽕(GHB)' 4ℓ 유통 일당 검거
경북경찰, 성범죄 마약 '물뽕(GHB)' 4ℓ 유통 일당 검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